Tuesday, 14 August 2012

부동산 2


광식과 나는 작업실을 얻는다는 구실로 부동산을 찾아 감.
배다리 지역에는 딱히 부동산이 있지 않아 금곡동에 위치 한 곳으로 감.

이 주변 지역은 아파트라고 불릴 수 있는 것은 삼익 아파트와 바흐카운 밖에 없음. 나머지는 빌라와 일반 주택으로 구성되어 있다.
가옥이 비어있는 경우 사람이 살 환경이 되지 못하기 때문에 비워져 있다. 집에 전기와 도시가스가 없는 경우도 많다고 함. 집이 재개발 지역에 묶여 있는 경우 허가가 떨어지지 않거나, 수리비가 너무 많이 들어 세 놓는 것으로 타산이 맞지 않아 고치지 않고 대부분 공가로 남겨둠. 

대부분 월세는 나오는 데로 곧 나가기 때문에 비어있는 건물이 많지 않음. 그러나 매매는 부동.
요즘 월세는 빠지지 않고 있으나 매매경우는 많이 저조하다.

우리는 2명이 쓸 수 있는 작업실을 보여 달라고 하자 빌라와 오피스텔이 있다고 말하심.
그 중 사람이 사는 공간이 보고 싶어서 빌라를 보여 달라고함.
5층정도 높이의 빌라는 4-5동으로 구성. 

그 중 우리는 2층이 나와있지만 사람이 있는 관계로 비워져 있는 3층을 구경감.
도면은 첨부하였음.
거실은 거의 쓸 수 없을 정도로 작고, 베란다가 없어서 식물을 키우기에 매우 힘든 상황. 

빌라 주변에도 대중을 위한 공간이 거의 없기 때문에 아이들은 거리 밖에 나와서 놀아야 하는 상황.


1 comment: